메뉴 건너띄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왼쪽메뉴 바로가기 메인 본문 바로가기

제주상공회의소

보도자료

공지사항 상세보기
제목 “ESG경영, 청정제주 가치제고를 위한 필수 과제”
작성자 이성준 작성일 2022.04.27
조회수 173

- 제주상의, 2년만에 122차 제주경제와관광포럼조찬 행사로 개최

- 강태선 ()BYN블랙야크 회장 초청, 'ESG 경영' 주제 강연

- "이제는 기업활동도 자연과의 공존이 필요" 미래세대를 위한 지속가능 경영 중요성 강조

 

ESG경영이 조직 내 뿌리내리기 위해서는 경영자 한 사람의 의지뿐만 아니라, 조직 구성원들의 이해와 참여가 반드시 이뤄져야한다. 이제는 기업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해서는 환경과 공동체 이익, 사회적 환원에 관심을 가져야 한다. 특히, 청정제주 가치제고를 위해 우리 상공인들이 ESG경영을 적극 실천해야 한다.

 

제주상공회의소(회장 양문석)와 제주특별자치도관광협회(회장 부동석)가 주최하고 제주특별자치도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제주농협·제주은행이 후원하는 122차 제주경제와 관광포럼이 만 2년 만에 사회적 거리두기가 해제됨에 따라, 27일 메종글래드 호텔 회의장에서 대면행사로 개최되었다.

 

이날 포럼에서는 지역 상공인 등 1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주출신 기업가인 강태선 ()BYN 블랙야크 회장을 초청하여‘ESG 경영을 주제로 강연을 가졌다.

 

강태선 회장은 먼저, 포스트 코로나 시대는 배우는 것뿐 아니라 과거의 습관에서 벗어나는 것이 중요한 과제라며, 기업인들이 시대 변화에 맞춰 변화무쌍한 모습을 갖춰야한다고 말했다.

 

강 회장은, ‘누구보다 먼저 정상에 오르겠다는 경쟁의 과정이 아닌 자연에 대항하지 않고 그 순간순간을 이겨내는 과정의 가치가 중요하다아웃도어 정신을 예로 들며, 블랙야크의 세계시장 진출을 위해 추진했던 사회공헌 활동을 소개해 ESG경영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어 강 회장은 해외에서 수입되는 폐의류용 원료를 대신해, 국내의 페트병을 재활용하여 이용하는페트병 완전 독립운동 프로젝트사례를 들며 제주지역 기업들도 청정제주 가치제고를 위한 ESG 경영 도입을 서둘러야한다고 조언했다.


또한, “기업경영에서 당장의 이익을 취하는 것에 목표를 두지 말고, 당장은 손해를 보더라도, ESG 경영 실천을 통해 기업의 가치를 높이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말하며 단순히 매출에 매몰되는 과거 경영방식에서 벗어나 기업의 가치를 높이기 위한 노력을 기울려 달라.”고 강조했다.

 

그리고 “ESG 경영을 실천하기 위해서는 경영자 혼자만의 생각으로는 부족하다.” 조직의 모든 구성원이 공감하고 실행할 수 있는 가치를 설정하여 목표로 삼으라.” 고 역설했다.

 

끝으로 강 회장은 기업이, 정부와 지자체, 환경단체, 분리수거 업체 등과 유기적으로 협력한다면 환경적인 측면에서의 ESG 경영은 반드시 성과를 거둘 수 있을 것이라며, ESG 경영은 기업 하나가 아닌 주변 기업들과 함께 실천해야 함을 강조하며 강의를 마무리 했다.


강태선 회장은 제주출신 기업가로, 대한민국 대표 아웃도어 브랜드인 블랙야크의 창립자이다. 서울특별시산악면맹 회장과 서울특별시체육회 부회장을 역임하며, 대한민국 산악문화와 스포츠 발전에 크게 기여하였으며, 현재는 한국스카우트 연맹 총재와 블랙야크 강태선 나눔재단 및 장학재단 이사장으로 활동하며 후학 양성에도 힘쓰고 있다.

 

이전글, 다음글
도내 수출기업 FTA 활용능력 ‘점프 업’
“ESG경영, 청정제주 가치제고를 위한 필수 과제”
제주상의-중대재해처벌법설명회 개최

제주상공회의소

(우)63219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청사로1길 18-4(도남동)

Copyright (c) 2017 jejucci,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