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띄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왼쪽메뉴 바로가기 메인 본문 바로가기

제주상공회의소

보도자료

공지사항 상세보기
제목 아세안, 제주경제 시장개척 교두보 확대
작성자 이성준 작성일 2022.12.05
조회수 96



- 제주상의, 인도네시아 바탐상공회의소와 경제교류 협약 체결

- 상공인 교류단 상호방문 약속, 지역기업 아세안 시장 공략 가속 전망

 

제주와 인도네시아 바탐(Batam) 경제단체간 우호·협력을 위한 협약이 체결돼 양 지역 간 경제무역 및 관광, 투자분야 등에 걸쳐 교류가 확대될 전망이다.

 

제주상공회의소(회장 양문석)125() 오전 9시 인도네시아 바탐시(Batam) 산티카 호텔 회의장에서 에서 바탐상공회의소(회장 자디 라자국국, Jadi Rajagukguk)와 경제무역 및 투자협력 강화를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양 지역 경제인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체결된 협약 식에서는 앞으로 상호 경제 교류단 파견 전시회 참가협력 경제, 무역, 관광, 투자 정보 교류 등 다양한 분야에서 추진키로 해

아세안 핵심지역인 인도네시아에 지역 기업이 진출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한 것으로 평가된다.

 


 

MOU 주요내용

 

 

 

경제협력 ,무역 및 투자의 강화를 위한 상호 지원

교육, 관광 등 주요산업 및 자원분야의 기회를 포함하여 상업적 유대, 투자 및

   경제협력의 확장을 상호 지원

무역 및 투자확대를 위해 투자기회에 대한 사업 환경 및 투자기회에 대한

   정보제공

잠재적 사업 분야에서 무역교환을 장려하고 인도네시아 바탐을 방문하는 무역대표

   에게 가능한 시설 지원과 세미나, 전시회, 박람회 등 개최 및 참가지원

 

양문석 제주상의 회장은 인사말에서 지난 9월 제주포럼에서 메가와티 수카르노 푸트니 전 인도네시아 대통령이 방문하여 양 지역 간 직항노선 개설과 발전적 협력관계 구축을 위한 논의를 진행하는 등 앞으로 교류가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하며 제주의 경제현황과 투자환경에 대해 자세히 설명했다.

이어 양 회장은 오늘 협약을 계기로 양 지역의 경제·관광·문화 등 다방면에서 교류협력을 강화하고 공동발전 방안 마련을 위해 함께 노력해 나가자 고 당부했다.

 

자디 라자국국 인도네시아 바탐상의 회장은 인도네시아 바탐은 자유무역지대로 지정된 이후, 싱가포르를 비롯한 해외 기업이 가장 많이 진출해 있는 지역으로 인도네시아 경제발전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고 전하며 앞으로 상호교류를 확대해 경제협력의 초석을 다져 나갈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하며 빠른 시일 내 제주를 방문할 것을 약속했다.

 

한편, 인도네시아 바탐은 인도네시아 리아우 제도에 속해 있는 섬으로 싱가포르 남쪽에 위치하고 있다.

1971년 바탐산업진흥청(BIDA)이 인도네시아 대통령 직속 기관으로 설립되어 싱가포르 정부와의 협조체제 하에 개발이 시작되었다.

자유무역지대로 지정된 이후, 싱가포르 협조체제 하에 대규모 산업단지를 조성하여 필립스, 앱손 등 다국적 기업들이 진출해 있다

이전글, 다음글
수출 절차 한눈에 알아볼 수 있는 책자 발간!
아세안, 제주경제 시장개척 교두보 확대
FTA 및 무역분야 직업전망 설명회 개최

제주상공회의소

(우)63219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청사로1길 18-4(도남동)

Copyright (c) 2017 jejucci, All Right Reserved.